이완구 전 국무총리 별세···향년 71세
thumbanil 충청 출신의 대표적인 정치인으로 꼽혔던 이완구 전 국무총리가 14일 별세했다. 향년 71세. 빈소는 서울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될 예정이다. 사진/ 연합뉴스 제공
충청 출신의 대표적 정치인으로 꼽혔던 이완구 전 국무총리가 14일 별세했다. 향년 71세.

고인은 한때 ‘포스트 JP’(김종필 전 국무총리)로 불릴 만큼 충청권의 대표 주자로 통했다. 1995년 민주자유당에 입당, 정치에 입문한 그는 이듬해인 1996년 총선 때 신한국당 후보로 충남 청양·홍성에 출마해 첫 금배지를 달았다.

신한국당의 유일한 충남 지역 당선자였던 그는 1998년 김종필 총재가 이끌던 자유민주연합에 합류해 대변인과 원내총무(원내대표)를 지냈다.

빈소는 서울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될 예정이다.

조현정 기자 jhj@

Copyright ⓒ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2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