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툰,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에 1,100만 원 태블릿PC '통 큰 기증'
탑코.jpg
웹툰 플랫폼 탑툰의 운영사 '㈜탑코'가 약 1,100만 원 상당의 태블릿PC를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에 기증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 따르면 ㈜탑코는 이동이 힘든 장애인들이 온라인 웹툰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태블릿PC를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에 지난 12일 전달했다고 밝혔다.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하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운영하는 기관으로 청년 장애인의 일자리를 창출해 자립을 도모하는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전국 단위 수행기관 11개소에서 장애인 대상 웹툰 아카데미를 운영 중이다.

지난 2019년부터 진행된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는 취미로 웹툰을 접하던 청년 장애인에게 취업의 문을 확대하고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2019년부터 시작된 '청년장애인 웹툰 아카데미'는 접근이 쉽고, 심리적인 치유에도 도움이 되고 있어 장애인들의 많은 신청을 받고 있다"며 "이러한 기증 사업이 좀 더 정교하고 장기적으로 지속할 방안을 고민해나가겠다"라고 말했으며,

㈜탑코 김경수 부사장은 "탑툰은 일본, 대만, 미국 등 글로벌 진출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성장하는 만큼 사회적 역할과 소외계층에 기여하는 방안을 항상 고민하고 있으며 회사차원에서 기부를 더 늘려 나가려고 한다. 단순기부보다 장애인이 사회일원으로서 자립할 수 있는 지원방안을 함께 고민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Copyright ⓒ 웹툰가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