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아알미늄 '주가 11.15%↑'...알루미늄 가격 강세에 수혜 기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알루미늄 박 제품 생산업체 ‘삼아알미늄’ 주가가 급등세를 보이는 중이다.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2분 기준 삼아알미늄 주가는 전일 대비 11.15%(3400원) 오른 3만3900원에 거래됐다. 전일 종가는 3만500원이다.

이날 삼아알미늄 주가 상승세는 최근 알루미늄값 폭등 때문으로 풀이된다. 지난달 상하이 선물거래소(ShFE)에서 가장 거래가 많은 10월 알루미늄 계약은 한때 3.2% 급상승해 톤당 2만1980위안(약 394만 원)을 기록했다. 이는 2008년 7월 이후 최고 수준인 것으로 전해졌다.

같은 날 런던금속거래소에서 3개월물 알루미늄도 1.8% 오른 톤당 2775.50달러를 기록해 2011년 5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바 있다. 이후 지난 11일 런던금속거래소에서 알루미늄 선물 가격은 톤당 306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한편,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삼아알미늄 매출액은 590억원, 영업이익은 43억원, 당기순이익은 31억원을 기록했다.

Copyright ⓒ 아주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