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김우진, 세계양궁선수권 랭킹 라운드 1위…혼성전 출전

안산·김우진, 세계양궁선수권 랭킹 라운드 1위…혼성전 출전

이데일리 2021-09-22 11:55:37

안산.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안산(광주여대)과 김우진(청주시청)이 2021 세계양궁선수권대회 혼성 단체전(혼성전)에 한국 대표로 출전한다.

21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스다코타주 양크턴에서 열린 2021 세계양궁선수권대회 이틀째 리커브 여자 랭킹라운드에서 2020 도쿄올림픽 3관왕인 안산이 646점을 쏴 1위를 차지했다. 남자 랭킹라운드에서는 김우진이 677점으로 선두에 자리해 안산과 함께 혼성전에 나서게 됐다.

한국 양궁은 도쿄올림픽과 마찬가지로, 랭킹라운드에서 가장 좋은 성적을 낸 남녀 선수에게 이번 세계선수권 혼성전 출전권을 주기로 했다. 안산은 도쿄올림픽에서 대표팀 막내 김제덕(경북일고)과 함께 혼성전 금메달을 따낸 바 있다.

남자부에서 김제덕은 6위, 오진혁(현대제철)은 7위에 올랐다. 두 선수가 똑같이 653점을 쏜 가운데, 10점을 28차례 쏜 김제덕이 23번 쏜 오진혁을 제치고 6위에 자리했다. 여자부에서는 장민희(642점·인천대)가 3위, 강채영(640점·현대모비스)이 4위에 이름을 올렸다.

Copyright ⓒ 이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