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각종 논란 부담됐나…백상예술대상 불참

서예지, 각종 논란 부담됐나…백상예술대상 불참

데일리안 2021-05-13 13:13:00

전 연인 김정현과 사적인 대화 공개→조종 의혹

'내일의 기억' 언론시사회 불참·'아일랜드' 하차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배우 서예지가 결국 백상예술대상에 참석하지 않는다.


12일 서예지 소속사 골든메달리스트 측은 "서예지씨가 개인 사정으로 백상예술대상에 참석하지 못한다"고 밝혔다.


앞서 서예지는 제57회 백상예술대상을 앞두고 진행된 인기투표에서 약78만표를 획득해 1위를 차지했다.


이에 서예지의 참석 여부에 관심이 쏠렸으나, 결국 참석을 포기했다.


서예지는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SBS '펜트하우스' 김소연, KBS2 '달이 뜨는 강' 김소현, tvN '철인왕후' 신혜선, tvN '산후조리원' 엄지원과 함께 TV드라마 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 후보에 올랐다.


한편 서예지는 전 연인인 배우 김정현의 분량 개입 의혹을 시작으로 학교 폭력, 학력 위조, 거짓말 인터뷰 등으로 각종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서예지는 개봉을 앞두고 있던 '내일의 기억'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하지 않았다. 또 서예지는 출연 논의 중이었던 OCN '아일랜드'에서도 하차하기로 결정했다.


제 57회 백상예술대상은 13일 오후 9시부터 JTBC·JTBC2·JTBC4에서 동시에 중계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