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뉴질랜드 외교장관과 통화…"日 원전 오염수 우려"

정의용, 뉴질랜드 외교장관과 통화…"日 원전 오염수 우려"

이데일리 2021-05-11 21:18:15

정의용 외교부 장관(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외교부는 정의용 장관이 11일 나나이아 마후타 뉴질랜드 외교장관과 전화로 양국관계와 국제무대 협력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정 장관은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이 주변국과 충분한 사전 협의 및 과학적 근거 제 없이 이뤄진 데 우려를 표명하고, 국제원자력기구(IAEA) 등 국제기구를 통한 검증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마후타 장관도 태평양 도서국으로서의 우려를 표하고, IAEA와 지속해서 협의해나갈 것이라고 답했다.

또 이날 정 장관은 코로나19로 양국 간 워킹홀리데이가 운영되지 못하고 있다며 상황이 개선되는 대로 조속히 재개되도록 관심을 요청했다. 양 장관은 내년 양국 수교 60주년을 맞아 인적교류 확대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제 협력 등 분야에서 우호·협력 관계를 심화하기로 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