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골프왕’ 김국진X이동국X이상우X장민호X양세형, 그린 위 미묘한 신경전

‘오늘은 골프왕’ 김국진X이동국X이상우X장민호X양세형, 그린 위 미묘한 신경전

스포츠경향 2021-05-04 23:24:00

TV조선 골프 예능 ‘오늘은 골프왕’이 ‘골프 드림팀’ 김국진-이동국-이상우-장민호-양세형의 긴장감 넘치는 첫 만남을 4일 공개했다.

5월 중 첫 방송되는 ‘오늘은 골프왕(이하 골프왕)’은 골프를 몰라도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재미와 신선함이 가득한 신개념 스포츠 예능이다. 하는 사람도 보는 사람도 즐거운 골프 버라이어티로, 2021년 예능판을 뒤흔들 신박한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골프왕’은 자타공인 연예계 최고 골퍼인 김국진을 비롯해 2019년 ‘축구인 골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전 축구선수 이동국, 골프 초보 ‘골린이’ 배우 이상우, 트로트계 숨은 골프 고수 장민호, 개그맨 양세형이 지금껏 본 적 없던 개성 가득한 조합의 ‘골프 드림팀’으로 뭉쳐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골프 드림팀’ 5인방은 ‘티키타카’ 호흡을 통해 여느 프로그램에서는 볼 수 없던 골프에 대한 진정성을 웃음과 공감으로 친숙하게 담아낸다.

김국진-이동국-이상우-장민호-양세형 등 ‘골프 드림팀’ 멤버들은 인도어 연습장에서 긴장감 넘치는 첫 만남을 가졌다.

어색함 속에 골프 구력과 베스트 스코어로 말문을 연 멤버들은 서로의 실력을 가늠해보며 ‘묵언수행’을 하는 듯 말을 아끼는 태도로 서로를 의식하는 모습을 보였다.

미묘한 신경전과 첫 타자에 대한 부담까지 안은 ‘골프 드림팀’ 멤버들은 장장 한 시간 반 동안 눈치싸움을 벌인 끝에 겨우 이동국이 첫 번째 타자로 결정되자 안도의 한숨을 내쉬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첫 번째 타석에 오른 이동국은 여유만만한 태도를 보이던 것과는 사뭇 다른 의외의 스윙을 남겼고, 트로트 황제 장민호는 다리가 후들거릴 정도로 긴장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그동안 단 한 번도 골프 실력을 드러낸 적 없던 개그맨 양세형과 ‘골린이’ 이상우는 모두의 시선이 집중된 상황 속에서 반전의 결과를 만들어 현장을 놀라게 했다.

또 김국진은 ‘방송계 골프 어나더레벨’을 입증하듯 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샷을 선보이며 이목을 끌었다. 김국진은 다른 사람의 채를 빌려 샷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원하는 방향으로 자유롭게 볼을 보내고 포인트 설명까지 덧붙이며 노하우 전수에 진심을 다했다. 급기야 ‘골프 드림팀’ 멤버들이 김국진을 말리는 사태까지 일어나면서 대환장 케미의 서막을 여는 웃음을 선사했다.

‘골프왕’ 첫 회에는 ‘골프 드림팀’ 멤버들의 실력을 점검하기 위해 ‘슈퍼땅콩’ 김미현 프로 골퍼가 등장, 시선을 집중시켰다. 김미현은 품격이 다른 즉석 티칭으로 ‘족집게 과외’를 실행하는가 하면, ‘30년 골프 내공’ 김국진과 방송을 잊은 듯 골프 수다에 빠지는 모습으로 의외의 예능 콤비 마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이후 자신감을 드러낸 ‘골프 드림팀’ 멤버들과 열정이 넘치는 스승 김미현이 첫 대결에 나서 관심을 촉발시켰다. 해가 지도록 식지 않는 열기 속에서 진행된 골프 드림팀과 김미현의 대결 결과는 어떻게 됐을지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제작진은 “‘골프 드림팀’ 멤버들이 ‘연예인 골프 자선 대회’ 참가 소식을 접한 후 한동안 말을 잇지 못했을 정도로 놀란 모습을 보였지만, 앞으로 땀나는 훈련을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실력으로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의지를 다졌다”며 “곧 모습을 드러낼 ‘골프왕’ 첫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