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리자가 내 닭강정 뺏어간다고? 다 많이 주는 게 맞잖아" 한 장병의 일침

"격리자가 내 닭강정 뺏어간다고? 다 많이 주는 게 맞잖아" 한 장병의 일침

머니S 2021-05-04 19:12:00

부실 급식 논란 후 격리자들에게 반찬이 많이 제공되자 이번엔 격리되지 않은 인원들이 피해를 보는 일이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3일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는 1사단 예하 부대에서 근무 중인 병사가 제보한 사진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금일 석식으로 닭강정이 나왔는데 격리자들을 많이 챙겨줘야 한다면서 이만큼만 받아야 한다더라"고 적었다. 병사가 올린 사진 속 닭강정은 한 사람이 먹기에 부족해 보이는 양이다.

이어 최근 제기된 부실 급식 논란에 대해 격리자들에게 많은 양을 제공할 게 아니라 모든 병사한테 많은 양을 골고루 나눠줘야 한다고 지적했다. 글쓴이는 "메인메뉴 더 많이 주는 방안을 채택했다고 들었는데 왜 말만 하고 실제로는 안 하는지 참 이해가 안 된다"며 "해결방안으로 내놓은 새 대책을 지켜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누리꾼들은 국방부가 일을 제대로 하지 않고 있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최근 휴가를 갔다 온 장병들이 방역 지침에 따라 격리돼 있는 동안 부실한 급식이 제공되자 많은 논란이 일었다. 이에 서욱 국방부 장관이 직접 사과를 하기도 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