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백지영 “산불 같던 정석원, 이젠 촛불 같아”

‘동상이몽2’ 백지영 “산불 같던 정석원, 이젠 촛불 같아”

스포츠동아 2021-05-03 23:49:00

‘동상이몽2’ 백지영 “산불 같던 정석원, 이젠 촛불 같아”

가수 백지영이 남편 정석원의 보컬 욕심을 언급했다.

백지영은 3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남편 정석원의 요청으로 보컬 트레이닝을 해줬다고 밝혔다. 그는 “남편이 음악광이다. 모든 장르를 다 듣고 노래를 잘하고 싶어 한다”며 “둘이 있을 때 노래를 좀 가르쳐달라고 하더라. 그런데 남편의 주관이 너무 뚜렷하고 알려주는 대로 안 한다. 돈도 안 낸다. 너무 마음에 안 든다”고 농담했다.

정석원의 산불 같은 남성성에 반해 결혼했다던 백지영. 그는 “지금은 그 불을 내면 안 되지. 많이 사그라들었다. 이제는 훅 불면 날아가는 촛불 같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