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민영, "미국 주식 투자해 수익률 100% 넘겨" 투자 노하우는?

브레이브걸스 민영, "미국 주식 투자해 수익률 100% 넘겨" 투자 노하우는?

일간스포츠 2021-04-21 10:07:03



브레이브걸스 멤버 민영이 미국 주식에 투자해, 무려 100% 넘는 수익을 달성했다고 깜짝 공개했다.

지난 20일 밤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브레이브걸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는 '워런 버핏이 주식 수익률이 떨어진 날 아침에 하는 행동'에 대한 문제가 출제됐고, 이에 MC 송은이가 "미국 주식시장도 빨간색과 파란색인가?"라고 돌발 질문을 던졌다.

그런데 브레이브걸스 민영이 "초록색 빨간색"이라고 답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형돈은 즉각 "너 주식 하는구나?"라고 질문했고, 민영은 환히 웃었다. 민영은 "해외 주식 해봤다. 미국 주식 해봤다"고 급 고백했다.

뒤이어 민영은 "제가 코로나19 터지고 나서 주식 시장에 발을 들여봤었는데 좀 많이 올랐다. 100% 넘었다. 지금은 다 팔았다"고 엄청난 수익률을 자랑했다. 그는 "그런데 금액이 크지 않았다. 돈이 별로 없었다. 경험을 한번 해보고 싶어서 했다. 잘 몰라서 그냥 넣어두고 시간이 오래 지나고 나서 보니까 엄청 올랐더라"라고 말해 자신의 투자 노하우를 전했다.

한편 민영이 속한 브레이브걸스는 4년 전 발매한 노래 '롤린'이 유튜브를 통해 역주행 하면서 대세 걸그룹으로 등극했다.

유예진 디지털뉴스팀 기자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1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