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화재 부상자 22명… 주차 차량 내부 수색 시작”

“남양주 화재 부상자 22명… 주차 차량 내부 수색 시작”

머니S 2021-04-10 19:52:31

경기 남양주시 도농동 주상복합건물 부영애시앙 화재로 현재까지 22명의 부상자가 나온 것으로 집계됐다. 다만 아직 건물 내부 주차장 등 수색 작업이 남아 있어 인명 피해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김범진 남양주소방서장은 10일 오후 7시25분쯤 진행한 현장 브리핑을 통해 “부상자는 22명이며 모두 단순 연기 흡입자”라고 말했다.

김 서장은 발화지점에 대해 “일단 상가건물 902동과 903동 사이 식당에서 난 것으로 파악되지만 화재원인은 더 조사를 해봐야 한다”고 말을 아꼈다.

김 서장은 “식당에서 불이 난 뒤 불길이 주차돼 있던 다수의 차량으로 옮겨붙어 크게 번졌다”며 “현재 주차장 내부에 진입을 시도하고 있다. 차량 내부까지 모두 수색을 마쳐야 추가 인명피해 상황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주민들이 “대피 방송도 늦었고, 사이렌도 늦었고, 스프링클러도 작동되지 않았다”는 목격담에 대해서는 “조사 중”이라고 짧게 답했다.

이날 이 건물 지하 이마트와 지상 1~2층 상가 건물, 주차장에는 인파로 붐볐다. 불이 난 지 1시간30여분 만에 큰불이 잡혔고 현재는 잔불 정리 중이다.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