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이다영, 학폭 폭로에 법적 대응 예고

이재영·이다영, 학폭 폭로에 법적 대응 예고

MK스포츠 2021-04-06 08:50:35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찬형 기자

이재영 이다영(25) 쌍둥이 자매가 5일 학교폭력 폭로자에게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뜻을 여자프로배구 V리그 소속팀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에 전달했다.

두 선수는 지난 2월10일 학교 운동부 시절 폭력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흥국생명은 2월15일 “학교폭력은 절대 일어나지 말아야 할 일이며,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며 프로배구 무기한 출전정지 징계를 내렸다.

이재영 이다영 자매는 과거 학교폭력에 대한 반성과는 별개로 사실이 아닌 폭로를 바로잡겠다는 의사를 구단에 밝혔다.

2월7일부터 3월1일까지 초·중학교 배구부 및 프로 데뷔 이후 언행에 대한 여러 폭로가 나왔다. 선수 측이 어떤 내용을 허위로 판단하는지와 구체적인 법적 대응 대상, 방법, 일정 등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재영 이다영 자매는 흥국생명 자체 징계 때문에 2020-21 V리그 여자부 잔여 경기를 모두 결장했다. 대한민국배구협회로부터 국가대표 자격을 무기한 박탈당하여 도쿄올림픽 참가도 불가능하다.

chanyu2@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1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