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페니’ 강병현, 14년 프로 생활 마침표, 전력분석원으로 새 출발
뒤로가기

3줄 요약

본문전체읽기

‘강페니’ 강병현, 14년 프로 생활 마침표, 전력분석원으로 새 출발

창원 LG 강병현은 14년간의 프로선수 생활을 마감하고 구단 전력분석원 및 스카우트로 새 출발한다.

강병현은 14시즌 동안 통산 519경기에 출전해 평균 7.3점, 2.4리바운드, 1.7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LG는 2022-23시즌 개막전에 강병현의 은퇴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뉴스픽의 주요 문장 추출 기술을 사용하여 “MK스포츠” 기사 내용을 3줄로 요약한 결과입니다. 일부 누락된 내용이 있어 전반적인 이해를 위해서는 본문 전체 읽기를 권장합니다.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