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김정은, 140kg 중반…알코올·니코틴 의존에 심한 수면장애"

국정원 "김정은, 140kg 중반…알코올·니코틴 의존에 심한 수면장애"

아이뉴스24 2023-05-31 20:53:02 신고

3줄요약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국가정보원은 31일 북한의 정찰위성 발사 실패 원인에 대해 국가정보원이 "무리한 경로변경으로 인한 기술적 문제"라고 분석했다.

김규현 국정원장은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국무위원장)에 대해서 알코올과 니코틴 의존증이 심해 수면 장애를 겪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한 최근 민생고로 인해 북한 내에서 자살자가 예년보다 40% 증가했다고 국회 정보위원회에 보고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뉴시스]

정보위 여당 간사 유상범 국민의힘 의원은 "국정원은 (북한 정찰위성) 비행을 보며 과거에는 1~2단계 비행경로가 일직선이었지만, 이번엔 서쪽으로 치우진 경로를 설정했다가 동쪽으로 무리하게 변경해 기술적 문제가 발생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고 밝혔다.

또 "누리호 발사 성공에 자극받아 통상 20일이 소요되는 준비 과정을 수일로 단축하고, 새로운 동창리 발사장 공사가 마무리되지 않은 상태에서 조급함에 감행한 것도 원인이라는 분석을 내놨다"고 전했다.

정찰위성 발사체와 관련해 국정원은 "천리마 1형, ICBM 엔진 기반 신형 발사체"라고 평가했다.

유 의원은 "이번 발사체에 탑재된 것은 만리경 1호"라며 "길이 1.3m, 무게 300㎏으로 해상도가 최대 1m 이내인 소형 저궤도 지구관측 위성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

추가 발사 가능성에 대해서는 "엔진 이상 점검을 하는데 수주 이상 소요될 것"이라면서도 "결함이 경미하면 조기 발사 가능성도 배제하지 못한다"고 전했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사진=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직접 발사를 참관했을 가능성도 현안 보고에서 언급됐다.

유 의원은 "동창리 발사장에서 1.3km 떨어진 관람대 인근에서 차량 및 천막 등 관람 시설이 식별됐는데, 김 위원장이 현지에서 (발사를) 참관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북한이 실패 원인을 2시간 30분 만에 인정하고 신속히 공개한 의도에 대해서는 "발사 과정을 투명하게 보여줌으로써 발사 행위에 정당성을 부각하려는 의도"라고 했다.

김 위원장의 건강 상태에 대한 보고도 이뤄졌다.

국정원은 북한 당국이 지난 4월 해외에서 불면증 치료를 위한 졸피뎀 등 최신 의료정보를 집중적으로 수집한 점을 근거로 김 위원장이 수면장애를 앓고 있다고 추정했다.

유 의원은 "말보로·던힐 같은 외국 담배와 고급 양주가 (북한에) 다량으로 들어오고 있어, 알코올과 니코틴 의존도가 높아져 더 심한 불면증에 빠질 악순환에 대해서도 국정원은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 체중은 140kg 중반으로 분석됐으며, 팔뚝에 보이는 상처는 알레르기와 스트레스가 복합적으로 작용한 피부염으로 추정됐다.

북한의 대내외 동향과 관련해 국정원은 "중국·러시아와 밀착하고 있으나, 이면에는 실무적 갈등이 발목 잡는 상황"이라고 평가했다.

유 의원은 "중국 당국이 북한인의 밀수 밀입국 등 위법 활동을 처벌하거나, 체류 기간 만료자의 귀국을 요구하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러시아가 북한의 제재 위반 수출 항목에 난색을 보이는 기류도 포착됐다고 한다.

국정원은 또 북한의 곡물 가격이 지난해 1분기 대비 옥수수가 60%, 쌀이 30% 가까이 오르는 등 김 위원장 집권 이래 최고의 식량난을 겪고 있으며, 아사자 발생도 예년에 비해 3배 늘었다고 보고했다.

특히 북한의 자살률이 지난해 대비 40% 증가하면서, 김 위원장이 이를 '사회주의에 대한 반역 행위'로 규정했다고 한다.

한편 민주당은 이날 미국 중앙정보국(CIA) 도청 의혹에 대해 질의했으나, 국정원 답변을 두고 논란이 일면서 회의는 3시간 만에 파행했다.

정보위 야당 간사 윤건영 민주당 의원은 회의 후 "국정원이 '용산 대통령실은 고도의 보안 장치가 마련돼 있다'는 말만 반복해 답변해 여러 의원의 문제 제기가 있었다"고 말했다.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다음 내용이 궁금하다면?
광고 보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실시간 키워드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0000.00.00 00:00 기준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