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아리랑상품권, 31일부터 사용처·한도액 바뀐다

진도아리랑상품권, 31일부터 사용처·한도액 바뀐다

연합뉴스 2023-05-27 11:00:01 신고

3줄요약
진도아리랑상품권 진도아리랑상품권

[진도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진도=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진도군이 31일부터 진도아리랑상품권 가맹점을 영세 소상공인 중심으로 제한한다고 27일 밝혔다.

군은 행정안전부 지침에 따라 진도아리랑상품권 사용처 조정에 나섰으며 연 매출액 30억원 초과 가맹점에서는 상품권 사용이 제한된다.

농어민 공익수당과 전입장려금 등 진도군에서 정책 발행한 상품권은 연 매출액 30억원 이상 가맹점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가맹점 이용자의 혼선을 막기 위해 '정책발행'이 표기된 상품권을 별도로 제작 중이다.

'정책발행' 상품권만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용 스티커도 해당 가맹점에 배부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변경된 개정안으로 인한 군민들의 혼란과 진도아리랑상품권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사전 홍보와 안내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인기 상품 확인하고 계속 읽어보세요!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실시간 키워드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0000.00.00 00:00 기준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