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SHOW’, 추억 소환 명품 콘서트…생각엔터 아티스트 총출동

‘생SHOW’, 추억 소환 명품 콘서트…생각엔터 아티스트 총출동

엑스포츠뉴스 2023-01-22 19:34:09 신고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생SHOW’가 가수부터 배우, 개그맨까지 총출동한 풍성한 콘서트로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22일 TV조선을 통해 방송된 ‘생SHOW’는 개그맨 허경환, 김원효, 가수 금잔디, 정다경, 한혜진, 영기, 안성훈, 강예슬, 배우 문희경, 김광규, 전 아나운서 출신 김선근 등 생각엔터테인먼트(이하 생각엔터) 소속 아티스트들이 대거 출연하는 콘서트다.

지난달 24일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4홀에서 진행된 이번 콘서트는 지난 1950년대부터 2022년까지 격동의 한국사를 연극과 무대 등 퍼포먼스로 담아내 풍성함을 더했다. 

특히 생각엔터 소속 아티스트들이 대거 출격한 만큼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했으며, 다양한 테마를 통해 하나의 스토리를 완성하는 등 감동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했다. 이에 당시 관객들로부터 ‘추억 소환 콘서트’, ‘효도 콘서트’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이날 방송을 통해 아쉽게도 공연 현장을 찾지 못한 시청자들에게 당시 생생한 현장을 그대로 안방극장으로 전달했다. 허경환의 독백으로 시작된 ‘생SHOW’는 1950년부터 1980년까지 시대별로 막을 나눠 진행됐다.

전쟁 때문에 엄마(문희경)와 헤어진 딸(정다경)이 엇갈린 삶을 살다가 다시 재회하는 이야기가 모든 막을 관통하고 있는 가운데, 시대별로 그리움의 시작(1950), 엇갈린 두 모녀의 삶(1960), 떡볶이는 사랑을 타고(1970), 흥 폭발 생SHOW 버스(1980), 눈물의 상봉 등 각기 다른 콘셉트를 통해 지루할 틈이 없는 다양한 무대를 선보였다. 
     
스토리를 잇는 아티스트들의 명연기와 무대가 적절하게 어우러지는 것은 물론 객석 끝까지 무대로 삼아 적극 활용하면서 관객들로 하여금 ‘생SHOW’ 세계관에 자연스럽게 녹아들도록 유도했다. 

시작부터 절절한 그리움을 한맺힌 목소리로 금잔디와 한혜진을 비롯해 극 중간 중간 활기를 불어넣은 김선근과 영기 김원효, 19살로 돌아가 색다른 모습을 보여준 정다경, 압도적인 무대 장악력을 보여준 문희경,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한 허경환과 김광규 등 출연한 모든 배우들의 무대와 열연 또한 빛났다. 
     
한편 생각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은 올해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사진=TV조선 방송 화면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지금 쿠팡 방문하고
2시간동안 광고 제거하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