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륜설 해명 나섰다… 서희원♥구준엽, 왕소비 폭주에 '발끈'

불륜설 해명 나섰다… 서희원♥구준엽, 왕소비 폭주에 '발끈'

머니S 2022-11-25 19:13:00

3줄요약
클론 출신 구준엽·타이완 배우 서희원 부부가 불륜설에 차분하게 대응하며 반박에 나섰다.

지난 21일 타이완 미러위클리는 "서희원은 전 남편인 중국 사업가 왕소비를 이혼 합의 불이행 혐의로 고소했다"고 보도했다. 왕소비는 서희원이 구준엽과 재혼한 지난 3월부터 이혼 합의서에서 약속한 생활비 지급을 중단했으며 서희원에게 약 2억1600만원의 생활비를 지급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소송에 앞서 서희원과 왕소비의 지인들이 두 사람 사이에서 조율을 시도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서희원은 타이베이 지방법원에 강제 집행을 신청했고 법원은 왕소비의 자산 중 일부를 압류한다는 판결을 내렸다.

그러자 서희원의 전 시어머니이자 왕소비의 모친 장란이 지난 22일 "서희원이 마약을 투약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서희원이 이혼 절차를 마무리하지 않은 상태에서 구준엽과 결혼했다" "서희원이 매일 마약을 했기 때문에 법원에서 혈액 검사를 받게 할 수도 있다" 등 무차별적인 폭로에 나섰다.

장란의 폭로에 서희원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는 심장이 좋지 않아 마약을 할 수 없다"고 반박했다. 구준엽과의 불륜설에 대해서는 "왕소비와 나는 결혼 생활을 잘하지 못했다"며 "바람피울 여력도 없었다"고 부인했다.

불륜설 의혹이 계속되자 구준엽 역시 차분하게 입장을 전했다. 구준엽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짜뉴스 멈춰"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구준엽이 지난 2018년 12월 타이완 공연 당시의 동선이 담겼다. 이를 통해 당시 서희원을 만났다는 의혹을 해명한 것으로 보인다.

이를 본 누리꾼은 "짧지만 강력한 경고" "잘못한 사람이 무차별 폭로를 하니까 보기 안 좋다" "개인적인 일이니 조용히 해결하면 되는데 시어머니까지 나서는 것은 아닌 것 같다" 등 반응을 보이며 왕소비 측의 폭주를 비판했다.

서희원과 왕소비는 지난 2011년 결혼해 슬하에 1남1녀를 뒀지만 지난해 11월 이혼했다. 이후 왕소비의 불륜설을 비롯해 가정폭력을 일삼았다는 보도가 나왔다. 뿐만 아니라 왕소비는 지난 3월 구준엽·서희원의 결혼 발표 소식이 전해지자 "내 아이들이 전혀 모르는 누군가를 아빠라고 부르지 않았으면 한다"라는 댓글을 남겨 비판받았다.

이후 서희원은 지난 3월 구준엽과 혼인신고를 하고 부부가 됐다. 약 20년 전 연인 관계였던 두 사람의 결혼은 큰 화제를 모았으며 이들은 현재 타이완에서 신혼 생활을 즐기고 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