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죽었지만 페미니즘은 지켜낸 사건이 되버린 이유

사람은 죽었지만 페미니즘은 지켜낸 사건이 되버린 이유

오지고 2022-11-24 16:33:58

16692647736398.jpeg 16692647737139.png




1. 할로윈 치안유지에 동원된 경찰 200명에게

페미들이 중시하는 불법촬영 이지랄에 우선 신경 쓰라고 윗선에서 명령 내려옴


2. 사건 터진후에도

성추행범으로 몰릴까 두려워 남자들이 손을 쓰지 못하는 사태까지 벌어짐 



가뜩이나 종로 시위때문에 안전관리 인력이 부족해진 판에

페미니즘 관심사부터 챙기라 지시한 경찰 수뇌부도 이해가 안될뿐더러

성범죄자로 몰릴까봐 죽어가는 사람에 대한 도움마저 거부하고 있었다는 사람들 기사 보니

이 나라가 정말 어디로 가는건지 묻고 싶다


Copyright ⓒ 오지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