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전통시장도 새벽배송 개시…노량진수산·청량리·암사시장서 시작

서울 전통시장도 새벽배송 개시…노량진수산·청량리·암사시장서 시작

뉴스로드 2022-11-21 13:31:37

3줄요약
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 제공

전통시장에서도 당일·새벽배송과 묶음배송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22일부터 서울 노량진수산·청량리·암사시장에서 '우리시장 빠른배송'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3개 전통시장 가맹점포 525곳에서 전화나 방문주문을 하면 당일·묶음·새벽배송을 받을 수 있다.

당일·새벽배송을 이용하면 주문상품을 당일이나 다음 날 아침 7시까지 배송받을 수 있고, 묶음배송을 이용하면 여러 상점에서 주문한 상품을 한꺼번에 받을 수 있다.

다음 달부터는 온라인 채널(네이버·당근마켓·청량몰)에서도 이들 전통시장의 빠른배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서울시가 시행하는 '우리시장 빠른배송'은 국토교통부가 공모한 디지털 물류서비스 실증사업에 선정돼 국비 8억원과 지방비 8억원을 지원받아 추진한다.

전통시장 내 유휴공간에 소규모 물류창고를 만들어 가맹 점포들이 공동으로 배송 서비스를 한다.

각 점포의 개별배송에서 공동배송으로 체계를 전환하면서 배송비를 30% 낮췄다.

국토교통부는 내년 상반기까지 서울 3개 전통시장에서 '빠른배송'을 시범 운영해본 뒤, 실적·소비자 만족도를 평가해 대상 지역 확대를 검토할 예정이다.

[뉴스로드] 박혜림 기자 newsroad22@naver.com

Copyright ⓒ 뉴스로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