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이랑 통장 줄 것"… '54세' 지상렬, 불타는 결혼 의지?

"집이랑 통장 줄 것"… '54세' 지상렬, 불타는 결혼 의지?

머니S 2022-11-21 13:30:02

3줄요약
방송인 지상렬이 '결혼'을 언급했다.

21일 KBS1 시사·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에는 '지상렬 장가 보내기' 프로젝트가 이뤄지며 지상렬을 비롯한 개그맨 윤형빈·박휘순·황영진·김경진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지상렬은 "비혼주의자냐"라는 질문에 "결혼을 안 하겠다는 건 아니다"라며 "하늘에서 기회를 주면 하겠다는 것"이라고 답했다.

그는 "이미 결혼 준비는 다 됐다"며 "인생의 반쪽이 들어오기만 하면 된다"고 전했다. 이어 "(아내가 될 사람이) 술 마시는 것이 싫다고 하면 언제든지 끊을 수 있다"며 "술을 너무 많이 마셔서 (더 이상) 궁금한 게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제 인생에 반쪽이 되는 분이 들어오면 인천 송도에 있는 집은 그 사람 것"이라며 "통장에 있는 것도 다 주고 명의 변경도 가능하다"고 강한 의지를 보였다.

하지만 윤형빈은 "(지상렬은) 여사친이 주변에 너무 많다"며 "썸은 있는데 여자 마음을 너무 모른다"고 말했다. 그는 "(지상렬과) 함께 등산 간 여사친들이 '오빠 나 좀 업어줘'라고 말했는데 (지상렬이) '나 업을 줄 모른다'고 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