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WC] ‘무기력 완패에 고개 떨군’ 카타르 감독, “끔찍한 출발”

[카타르 WC] ‘무기력 완패에 고개 떨군’ 카타르 감독, “끔찍한 출발”

STN스포츠 2022-11-21 11:34:30

3줄요약
카타르는 21일(한국시간)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콰도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A조 1차전 개막 경기에서 에네르 발렌시아에게 멀티골을 허용하며 0-2로 패했다. 사진|카타르축구협회 캡처
카타르는 21일(한국시간)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콰도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A조 1차전 개막 경기에서 에네르 발렌시아에게 멀티골을 허용하며 0-2로 패했다. 사진|카타르축구협회 캡처

[STN스포츠] 하상우 기자 = 펠릭스 산체스 카타르 축구대표팀 감독이 무기력한 패배에 실망감을 드러냈다.

카타르는 21일(한국시간)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A조 1차전 에콰도르와의 경기에서 에네르 발렌시아에게 멀티골을 허용하며 0-2로 패했다. 이로써 카타르는 92년 월드컵 사상 처음으로 개최국 첫 경기 패배라는 불명예를 안게 됐다.

카타르는 전반 내내 에콰도르에게 주도권을 내줬다. 결국 상대 공격수 에네르 발렌시아에게 전반 16분 패널티킥 골과, 전반 31분 헤딩 추가골을 허용하며 무너졌다. 카타르는 이날 총 5차례 슈팅을 시도했지만 유효 슛은 없었다.

같은 날 영국 언론 <데일리 메일> 에 따르면 펠릭스 감독은 “변명의 여지가 없다. 에콰도르는 이길 자격이 있었다”라며 “개선할 부분이 많다. 아마도 긴장과 책임감에 압도됐던 것 같다. 끔찍한 출발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패배로부터 배우려고 노력할 것이다. 더 잘할 수 있다”라며 “그동안 팬들은 많은 응원을 해줬고 월드컵을 매우 기대해왔다. 압박감을 잊고 경쟁해야 한다”고 각오를 다졌다.

STN스포츠=하상우 기자

hsw326@stnsports.co.kr

 

Copyright ⓒ STN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