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상도 구속...與 정진석 "이재명, 지도자다운 결단 촉구한다"

정진상도 구속...與 정진석 "이재명, 지도자다운 결단 촉구한다"

아주경제 2022-11-21 10:32:49

3줄요약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측근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과 정진상 민주당 당대표 정무조정실장이 구속된 것과 관련해 “이 대표의 지도자다운 결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사실상 이 대표의 용퇴를 요구한 셈이다.
 
정 비대위원장은 21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회의에서 “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의 검은 돈이 두 사람에게 흘러들어가 이재명 시장의 시장 선거와 이재명 후보의 대선 후보 경선, 대통령선거에 사용됐을 가능성이 매우 농후해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안타깝게도 이재명 대표는 야당 탄압, 정치보복 프레임을 만들어 이 위기를 탈출하려 하고 있다”라며 “검찰 수사를 조작의 칼날이라고 공격했다. 그런 주장들을 납득할 국민들이 누가 있겠나”라고 반문했다.
 
이어 “지금 불거져나오는 이재명 대표 관련 비리들은 민주당의 지난 대선과 경선 과정에서 하나하나 제기됐던 사안들”이라며 “우리 당이 먼저 제기했거나 검찰이 캐낸 사건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또 “민주당 당원들도 경선 막바지엔 이재명 후보는 당선되더라도 대통령직 수행이 어렵겠구나, 이렇게 판단해 경쟁한 다른 후보에게 표가 일제히 몰려가지 않았나”라며 “민주당 당원들이 우려했던 이재명 사법리스크가 지금 현실화됐을 뿐”이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자신에 대한 사법처리 저지를 위해 민주당 의원들을 정치공동체로 묶은 족쇄를 풀어줘야 한다”며 “그런 것이 앞서 간 민주당 지도자들이 위기 순간에 보여준 결단이었다”고 촉구했다.

Copyright ⓒ 아주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