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도어스테핑 잠정 중단...대통령실 "최근 불미스러운 사태로 지속 불가"

실시간 키워드

2022.08.01 00:00 기준

尹, 도어스테핑 잠정 중단...대통령실 "최근 불미스러운 사태로 지속 불가"

아주경제 2022-11-21 09:33:21 신고

3줄요약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 기자들과 질의응답을 마친 뒤 집무실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5월 취임 후 꾸준히 이어오던 도어스테핑(간이 기자회견)을 21일 잠정 중단했다. 최근 대통령실과 MBC의 갈등이 고조된 결과로 풀이된다.
 
대통령실은 이날 오전 서면 브리핑을 통해 "11월 21일(월)부로 도어스테핑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최근 발생한 불미스러운 사태와 관련해 근본적인 재발 방지 방안 마련 없이는 지속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어 "도어스테핑은 국민과의 열린 소통을 위해 마련된 것"이라며 "그 취지를 잘 살릴 수 있는 방안이 마련된다면 재개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 18일 도어스테핑에서 동남아 순방 직전 MBC 취재진의 대통령 전용기 탑승을 불허한 것에 "가짜뉴스" "악의적"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자리를 떠나는 윤 대통령을 향해 MBC 기자가 "뭐가 악의적이냐"고 물었지만 윤 대통령은 답변하지 않았다. 이어 언론인 출신 이기정 홍보기획비서관과 MBC 기자 사이에 2분가량 언쟁이 발생한 바 있다.

Copyright ⓒ 아주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인기 상품 확인하고 계속 읽어보세요!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