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서울 앙코르 공연 성료…9만 관객 열광

영탁, 서울 앙코르 공연 성료…9만 관객 열광

스포츠동아 2022-11-21 08:29:00

3줄요약
가수 영탁이 "TAK SHOW" 서울 앵콜 콘서트를 성료했다.

영탁은 지난 18일~20일 3일간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된 2022 영탁 단독 콘서트 "TAK SHOW" 서울앵콜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이번 공연은 영탁 단독 콘서트 전국투어 "2022 TAK SHOW" 성료 후, 팬들의 요청과 성원에 힘입어 개최한 앵콜 콘서트다. "TAK SHOW" 는 누적관객 총 9만여 명을 동원하며 전국 각지의 팬들을 만나고 서울 앵콜 콘서트로 다시 돌아왔다.

영탁은 ‘사내’, ‘누나가 딱이야’로 활기찬 오프닝을 열었다. 무대 후 영탁은 인사와 함께 관객들을 향해 큰절을 하며 자리해 준 팬들을 위한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 영탁은 “서울, 인천, 대구, 대전, 창원, 부산, 전주, 안동까지 총 8개 도시에서 19회 공연을 무사히 마치고 다시 서울 앵콜 콘서트로 돌아왔다. 이게 다 팬 여러분들의 덕이다”라고 말하며 전국투어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소감을 밝혔다.

영탁은 잔을 들고 팬들과 건배를 하는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전복 먹으러 갈래’와 ‘물안개 블루스'를 열창하며 한층 달궈진 분위기로 본격적인 공연을 알렸다. 또한 영탁은 지난 탁쇼의 유쾌한 관람평들을 읽어보는 시간을 가지며 웃음을 자아냈다. 영탁은 “탁쇼를 진행하며 여러분들과 정말 많은 추억을 만들 수 있어 기뻤고, 이번 콘서트를 통해 저만의 특권을 누렸다. 제 마음대로, 우리 마음대로 공연을 꾸려나갈 수 있어 정말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우린 정말 나쁘다‘, ’갈색우산‘, ’담‘, ’안녕김녕‘, ’우주선‘, ’신사답게‘, ’재잘대‘, ’머선129‘, ’한량가‘, ’찬찬히‘ 등 정규앨범 ’MMM‘의 수록곡들과 데뷔곡 ’사랑한다‘를 부르며 무대를 채웠다.

이 외에도 ‘미스터 트롯’에서 자신의 운명을 바꿔 준 곡이라고 소개한 ‘막걸리 한잔’과 ‘니가 왜 거기서 나와’등 재치 있고 다양한 노래들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영탁은 "계속 음악만하고 버티고 안되도 또 하고 질기게 버텼다. 그래서 지금 이 자리에 있는 것 같다. 다시 한번 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밝히며 눈시울을 붉혔다.

게스트들의 방문도 이어졌다. 18일 첫 공연에서는 영탁의 많은 히트곡 작업에 참여하며 오랜 시간 영탁과의 친분을 인증했던 가수 겸 작곡가 ‘지광민’이 무대에 올라 영탁과 함께 ‘곶감이다’ 무대를 꾸몄다. 19일에는 ‘히든싱어7-영탁편' 출연자 5인이 ‘오영탁’으로서 함께 했다. ‘오영탁’은 영탁이 출연자들을 위해 직접 작사 작곡해 선물한 곡 ‘날개’를 선보였다. 20일에는 9년 전 함께 ‘히든싱어2-휘성편’에 참여한 것을 계기로 영탁과 우정을 쌓아왔던 동료들이 ‘오휘성’으로서 참석하여 ‘너도 그렇게 걸어줘’를 열창했다.

‘오케이’, ‘꼰대라떼’, ‘찐이야’를 연달아 부르며 관객들과 마지막 무대를 마친 영탁은 "탁쇼 앵콜 콘서트 일정이 이번 주면 끝이 나지만, 잠시 미국 투어를 다녀오고 나서 또 좋은 곡과 좋은 공연으로 계속끊임없이 노력하는 영탁이 되겠습니다. 다시 한번 와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히며 앵콜 곡 '이불'을 열창, 공연의 말미를 장식했다.

2022 영탁 단독 콘서트 'TAK SHOW' 전국 투어를 성료한 영탁은 오는 1월 11일 애틀랜타 공연을 시작으로 14일 뉴욕, 19일 샌프란시스코, 22일 로스앤젤레스(LA) 등 미국의 4개 도시를 방문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Copyright ⓒ 스포츠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