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숙, 문상민에 경고…"왕 되지 못해 쓰러지는 인물 많아" (슈룹)

김해숙, 문상민에 경고…"왕 되지 못해 쓰러지는 인물 많아" (슈룹)

엑스포츠뉴스 2022-11-20 22:30:02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장예솔 인턴기자) '슈룹' 김해숙이 세자가 된 문상민에게 경고했다. 

20일 방송된 tvN '슈룹'에서는 죽은 형에 이어 세자 자리에 오른 성남대군(문상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세자가 된 성남대군은 문안 인사를 위해 대비(김해숙)를 찾았다. 

대비는 "의관을 정제한 모습을 보니 사뭇 달라보인다"고 말하자 성남대군은 "이제 소손도 궁에 적응을 했나 보다. 본 것은 눈에 담고 들은 것은 기억하고 할 말이 있으면 거침없이 직언하겠다"며 세자로서 다짐했다. 

이에 대비는 "늘 긴장하고 매사에 정진해라"라며 세자의 곤룡포에 새겨져 있는 사조룡을 언급했다. 



대비는 "임금이 되어서야 제왕을 상징하는 오조룡을 새길 수 있다. 발톱 하나 차이가 별 것 아닌 것처럼 보이지만 끝내 그 발톱 하나를 얻지 못하고 쓰러져 가는 인물이 많다"고 경고했다. 

세자는 "발톱의 갯수보다 그 쓰임새가 중요하다. 그 발톱을 백성 위에 군림하며 상처주는데 쓰지 않고 백성을 지키는데 쓰겠다"며 대비를 긴장하게 했다. 

사진 = tvN 방송화면


장예솔 기자 imyesol@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쿠팡 인기 상품 확인하고 계속 읽어보세요!

검색 결과 페이지로 이동되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댓글 2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2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