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시적 2주택자도 재건축 부담금 감면 추진…개정안 발의

일시적 2주택자도 재건축 부담금 감면 추진…개정안 발의

뉴스로드 2022-11-18 07:30:00

3줄요약
연합뉴스
연합뉴스

일시적 2주택자에게도 재건축 초과이익환수 부담금을 감면해주는 방안이 추진된다.

지난 16일 국회에 따르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은 이와 같은 내용의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최근 대표 발의했다.

앞서 지난 9월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개편안의 내용을 구체화해 발의한 것이다.

국토교통부의 발표안에서는 1가구 1주택자 가운데 6년 이상 장기보유자에 대해 부담금을 감면해주는 것이었다.

개정안에서는 2주택자라도 상속·혼인 등 불가피한 사유로 재건축 사업 대상인 주택 외에 다른 주택을 가진 경우 부담금을 감면해주기로 했다.

또 재건축 사업 기간 중 거주를 위해 다른 주택을 보유하거나 저가주택을 가진 경우에도 일정 기간 내 처분을 전제로 부담금을 최대 50%까지 감면해준다.

국토교통부는 앞서 재초환 부담금 감면을 위해 면제 금액을 3천만원에서 1억원으로 상향하고, 부과 구간도 2천만원에서 7천만원으로 확대하는 내용의 제도개선안을 발표했다.

부과시점도 추진위원회 구성 승인일에서 조합설립인가로 늦추고, 1주택 실수요자에 대해서는 준공 시점부터 역산해 6~10년 이상 보유한 경우 부담금의 10~50%까지 감면해준다.

1주택자로서 만 60세 이상의 고령자는 담보제공 조건을 전제로 상속·증여·양도 등 재건축 주택의 처분 시점까지 부담금 납부를 유예해준다.

다만 더불어민주당이 재건축 부담금 감면안을 부자 감세로 보고 반대하는 것으로 알려지며, 이러한 감면안이 정상적으로 시행될 지는 국회에 달렸다.

[뉴스로드] 홍성호 기자 newsroad22@naver.com

Copyright ⓒ 뉴스로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