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장사업 디지털전환 가속화 ‘부품 품질 ↑’

LG전자, 전장사업 디지털전환 가속화 ‘부품 품질 ↑’

메타리즘 2022-11-10 14:34:58

3줄요약

알테어와 AI 플랫폼 개발, 개발 초기 단계부터 우수한 부품 만들 수 있어

(사진제공: LG전자) (사진제공: LG전자)

LG전자가 최근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시뮬레이션 전문 기업 ‘알테어(Altair)’와 함께 자동차 부품 성능을 데이터 기반으로 검증하는 AI 플랫폼을 구축했다.

알테어는 1985년 미국에 설립된 기업으로 시뮬레이션, 고성능컴퓨팅, AI 등 기술을 기반으로 맞춤 소프트웨어와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양사가 만든 AI 플랫폼은 시계열 데이터 변환 알고리즘을 적용해 자동차 부품 개발과정에서 나오는 다양한 데이터를 표준화하고, 머신러닝 등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자동으로 데이터를 분석 및 학습하며, 분석 결과를 한눈에 보기 쉽도록 시각화해 제공한다.

LG전자는 “이 플랫폼을 활용해 고객사 요구사항 분석과 같은 개발 초기 단계부터 단계별 성능을 예측해 더 우수한 자동차 부품을 만들 수 있다”며 “성능 검증을 자동화해 개발 속도를 높이고, 개발과정에서 생성되는 방대한 양의 시뮬레이션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검증 과정에서 쌓인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학습해 예측 정확도를 늘리고, AI 플랫폼 기획부터 양산까지 다양한 공정에 적용해 전반적인 제품 성능과 품질을 향상시키는 것이 LG전자의 전략이다.

샘 마할링엄 알테어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제조업 R&D에 필수로 활용되는 공학 시뮬레이션을 통해 수집할 수 있는 데이터의 양은 매우 방대하며, 이를 통해 결과를 예측할 수 있는 표준화된 플랫폼 구축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엔지니어들이 본연의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다양한 AI 기술을 지원할 예정”이라 전했다.

metarism@metaplanet-dm.com

Copyright ⓒ 메타리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