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X강하늘, '1박 2일' 뉴친스 출격…김종민 '찐팬' 고백

하지원X강하늘, '1박 2일' 뉴친스 출격…김종민 '찐팬' 고백

엑스포츠뉴스 2022-11-05 13:21:50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배우 하지원, 강하늘이 '1박 2일'에 출격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뉴친스와 함께하는 텐션 업 제철 음식 여행’ 특집에서는 드라마 ‘커튼콜’의 주역 강하늘, 하지원이 등장, 안방극장에 색다른 활기를 선사한다.

이날 방송에서 강하늘은 오랜만의 예능 나들이에 들뜬 모습을 보인다. 특히 강하늘은 학창 시절부터 현재까지 김종민의 ‘1박 2일’ 레전드 영상을 찾아보고 있다고 고백하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김종민의 ‘찐 팬’임을 밝힌 강하늘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엉뚱 발랄한 매력으로 현장을 쥐락펴락했다고 해, 그가 ‘1박 고인물’ 김종민과 어떠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하지원은 등장만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환하게 밝힌다. 그녀는 시종일관 밝은 미소로 ‘인간 비타민’의 면모를 뽐내며 멤버들은 물론 제작진의 마음까지 단번에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또한 하지원은 “저는 의지가 강해서 게임을 잘해요”라며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해 호기심을 높인다.

한편 멤버들은 촬영장을 찾아온 ‘뉴친스’의 정체를 알아내기 위해 추리력을 발동한다. 그러던 중 하지원의 실루엣을 본 김종민은 “신지다 신지!”라고 외치는가 하면, 강하늘의 뒷모습을 보고 “빽가네!”라면서 엉뚱한 오답 퍼레이드를 펼쳤다는 전언이다.

김종민과 특급 게스트 강하늘, 하지원의 예측 불가한 첫 만남이 어떠한 모습일지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1박 2일 시즌4’는 오는 6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KBS 2TV '1박 2일 시즌4'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