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나·테라' 권도형 집 찾아간 BJ, 벌금 100만원 약식기소

'루나·테라' 권도형 집 찾아간 BJ, 벌금 100만원 약식기소

아이뉴스24 2022-09-27 19:25:38

3줄요약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의 주거지에 무단침입한 인터넷방송 BJ가 약식기소됐다. 권 대표는 가상자산 루나·테라의 개발, 설계자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은 지난 23일 BJ A씨를 벌금 100만원에 약식기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약식기소는 검찰이 피의자를 정식 재판에 넘기지 않고 서면 심리 등을 통해 벌금형을 내려달라고 청구하는 절차다. 만약 법원이 사건에 대한 재검토를 원할 경우 통상 회부를 통해 정식 재판을 열 수도 있다.

앞서 A씨는 지난 5월 권 대표와 가족이 거주하는 아파트의 공동현관문을 통해 무단침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루나 가격 폭락 사태로 수십억원을 잃었다고 주장한 A씨는 권 대표의 집 초인종을 누른 뒤 당시 집에 있던 권 대표 배우자에게 "남편이 집에 있느냐"고 묻고 도주했다.

이후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루나 폭락 사태로 20억~30억원을 잃었다"며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권 대표의 등기부등본을 우연히 보고 (집 주소를) 알게 됐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