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스신평 "한화그룹의 인수, 대우조선 신용등급 영향 제한적"

나이스신평 "한화그룹의 인수, 대우조선 신용등급 영향 제한적"

데일리한국 2022-09-27 19:19:30

3줄요약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한화그룹의 인수가 대우조선해양 신용도에 단기적으로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27일 나이스신용평가는 대우조선해양은 지난해 이후 순손실이 계속되고 있고 실질적인 재무안정성도 열위한 수준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나이스신용평가는 "대우조선해양은 한화그룹의 유상증자를 통해 지배구조가 안정화되고 재무안전성이 개선되는 등 긍정적인 효과를 얻을 것"이라면서도 "다만, 향후 매출액 증가에 따른 운전자금 부담 확대, 친환경 선박 개발 등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투자 등의 자금소요를 고려할 때 단기적으로 차입금 감축 효과는 크지 않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상대적으로 신용위험이 높은 대우조선해양이 한화그룹으로 인수되면, 그룹 내 사업적·재무적 비중이 작지 않은 수준을 차지하게 된다"며 "이에 따라 그룹 전반의 신용도에 부담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을 전망"이라고 했다. 

한편,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한화시스템은 지난 26일 공시를 통해 대우조선해양 인수 계획을 밝혔다. 인수의 목적은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 전략적 사업 시너지 창출'이며 제3자 배정 유상증자 참여를 통해 인수가 이뤄질 예정이다. 

자금은 총 2조원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되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회시스템이 각각 1조원, 5000억원을 투자한다. 또한 한화임팩트파트너스, 한화 에너지 자회사의 자금도 각각 4000억원, 1000억원 투입된다. 

한화그룹이 최종 인수자로 결정될 경우 11월 말 본계약 체결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만 이번 인수는 스토킹호스(Stalking horse) 방식으로 보다 좋은 투자조건을 제시하는 투자자가 참여하지 않으면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최종 인수예정자로 선정돼 지분 취득이 확정된다. 

Copyright ⓒ 데일리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