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4억원 투자해 아동·청소년 그룹홈 환경 개선

새마을금고, 4억원 투자해 아동·청소년 그룹홈 환경 개선

AP신문 2022-09-23 05:29:06

3줄요약
©AP신문(AP뉴스)/ 이미지 제공 = 새마을금고중앙회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오른쪽)과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이 지난 9월 2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새마을금고 본부회관에서 진행된 'MG Dream 하우스' 사업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P신문(AP뉴스)/ 이미지 제공 = 새마을금고중앙회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오른쪽)과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이 지난 9월 2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새마을금고 본부회관에서 진행된 'MG Dream 하우스' 사업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P신문 = 이주원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아동·청소년 그룹홈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MG Dream 하우스' 사업의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미래세대에게 안정적인 주거환경을 제공하고, 교육 및 문화 불균형을 해소하고자 지난해 ‘MG Dream 하우스‘ 사업을 시범 운영했다.  

‘MG Dream 하우스‘ 사업은 새마을금고중앙회와 전국 새마을금고가 협업하는 사회공헌 모델로, 새마을금고중앙회에서 주거환경 시설 개선 사업을 완료하면 인근 새마을금고가 그룹홈 거주 아동·청소년 대상으로 금융교육 및 생활 지원 등 후속 지원 프로그램을 연계해 제공한다.

올해는 시범사업의 성공적인 정착을 발판으로 한국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총 4억 원을 기부해 교육 및 문화 격차가 큰 비수도권 지역의 12개 그룹홈에 지원할 예정이다.  

새마을금고와 중앙회는 관심과 보호가 필요한 아동 청소년에 대한 지원을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성 있게 추진하고 지역사회와 힘을 모아 함께 양육하고 돌보는 인프라를 형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새마을금고는 'MG Dream 하우스'를 통해 대한민국을 이끌어갈 미래세대가 건강하고 행복하게 꿈을 키울 수 있는 공간을 지속적으로 조성할 것”이라며 “나아가 모두가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Copyright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