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가 왜 거기서 나와?"… 키, '뉴스돌' 등극하나

실시간 키워드

2022.08.01 00:00 기준

"너가 왜 거기서 나와?"… 키, '뉴스돌' 등극하나

머니S 2022-09-16 12:29:00 신고

3줄요약
뉴스 자료 화면으로 빈번하게 등장했던 그룹 샤이니 멤버 키가 직접 뉴스룸을 찾았다.

16일 방송된 MBC '뉴스투데이'에는 키가 깜짝 출연했다. 그는 '문화 연예 플러스' 코너 진행자로 변신해 방송을 이끌었다. 이날 앵커는 "특별한 손님을 모셨다. 의아해할 수도 있을 텐데 준비된 영상을 보시면 고개를 끄덕일 것"이라며 과거 뉴스 자료 화면에 등판한 키의 모습을 보여줬다.

앞서 키는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출연 영상이 뉴스에 사용돼 화제를 모았다. 해당 영상으로는 '집에서 대파를 키우기' '보양식으로 삼계탕 먹기' '반려 식물 키우기' 등으로 다양하다. 키는 MBC 뉴스에만 5번 등장했는데 연예 기사가 아닌 경제 기사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이에 키는 "처음에는 보고 놀랐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보니 '이거 합성 아니냐' '출연료를 따로 줘야 하는 것 아니냐' 등 글이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나 혼자 산다' 멤버들도 '이러다 뉴스를 나가겠다'고 했는데 이뤄졌다. 그러나 (뉴스 자료 화면에 대한) 출연료는 없고 보도국에 지인도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뉴스를 진행하기도 했다. 국립현대미술관에서 비디오아트의 거장 백남준 최대작인 '다다익선'을 3년 만에 다시 선보인다는 소식과 창경궁 야연 행사 소식 등 능숙하게 뉴스를 전달해 감탄을 자아냈다. 끝으로 키는 "저는 최선을 다해 즐겼고 좋은 경험이었다. 각자의 업은 따로 있다는 것을 제가 깨닫고 간다"며 진행 소감을 전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다음 내용이 궁금하다면?
광고 보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