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대통령실 직격 "알고리즘 모르나… 보수 유튜버에게 배워라"

이준석, 대통령실 직격 "알고리즘 모르나… 보수 유튜버에게 배워라"

머니S 2022-09-03 11:42:02

3줄요약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대통령실에 대한 비판 수위를 높였다. 대통령실이 최근 '59초 쇼츠' 유튜브 영상을 비공개 전환했다가 되돌리고 담당자가 권고사직 형태로 대통령실을 떠났다는 내용의 보도를 접하고 나서다. 그는 "그냥 보수유튜버들에게 배워라. '이준석, 내각제, 유승민, 끝장났다, 난리났다' 이런 단어들만 외우시고"라고 꼬집었다.

이 전 대표는 지난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기사를 공유하고 "왜 이 책임을 실무 행정요원에게 물어서 사직시키나. 시킨 사람이 책임져야지"라고 지적했다.

전날 MBN 보도에 따르면 대통령실은 당초 '쇼츠 영상 비공개' 사건은 담당 행정요원의 실수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시민사회수석실 차원의 비공개 지시가 있었다는 내부 증언이 나왔다. 이는 '유튜브에 윤석열 대통령의 공식 영상이 아니라 쇼츠 영상만 상위에 뜨는 것을 해결하라'는 지시가 있었다는 것이다.

이 전 대표는 "(대통령실) 내부 회의에서 결국 '대선 때 쇼츠 영상 기획보다 좋은 기획이 없으니 쇼츠 영상을 없애서 다른 콘텐츠를 노출시키자'라는 전략을 세웠다는 것인데 유튜브 알고리즘도 정확히 이해 못 하고 있네요"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냥 보수 유튜버들에게 배우십시오. '이준석, 내각제, 유승민, 끝장났다, 난리났다' 이런 단어들만 외우시고 공식 유튜브에서 계속 이 키워드들을 이야기하면서 상위 노출시키면 되는데 뭘 어렵게"라고 비꼬았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4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4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