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돈 많아"…서울 한복판서 현금 2200만원 뿌린 외국인

"나 돈 많아"…서울 한복판서 현금 2200만원 뿌린 외국인

시보드 2022-08-05 14:35:02

image.png
5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50분쯤 상계동 주택가에서 이라크 국적 30대 A 씨가 2200만원에 달하는 달러, 유로 등 외화와 원화 지폐를 길거리에 뿌렸다.

A 씨는 당시 한 행인에게 "나는 돈이 많다"는 취지로 말해 돈을 건넸으나 상대방이 거절하자 주변에 지폐를 뿌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현장을 떠난 A 씨는 경찰에 돈을 잃어버렸다고 스스로 신고했다.

경찰은 A 씨를 인근 지구대로 보호 조치했다. A 씨에게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마약 간이 검사에서도 음성이 나왔다.

당시 A 씨가 살포한 현금은 현장에서 모두 수거된 것으로 알려졌다.





돈뿌리고 잃어버렸다고 신고를??

Copyright ⓒ 시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