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노이드, AI로 폐질환 위치까지 탐지한다

딥노이드, AI로 폐질환 위치까지 탐지한다

아이뉴스24 2022-08-03 11:33:50

3줄요약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딥노이드(대표 최우식)는 자사의 연구팀이 2년여간 연구개발한 AI의료기기(AI알고리즘)를 통한 '흉부 X레이진단 논문'이 네이처 파트너 저널(NPJ)에 출판됐다고 3일 발표했다.

딥노이드(대표 최우식) 연구팀이 2년여간 연구개발한 AI의료기기(AI알고리즘)를 통한 '흉부 X레이진단 논문'이 네이처 파트너 저널(NPJ)에 출판됐다. [사진=딥노이드]

이를 통해 AI가 의사를 도와 사람의 흉부 엑스레이(X-ray) 영상에서 이상 부위를 검출해 질환 진단 결정을 보조하는 딥체스트(DEEP:CHEST)를 고도화시켜 AI 기반 흉부 영상의학사업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이번 논문은 일반적으로 질환에 대한 탐지뿐만 아니라 질환의 위치에 대한 정보까지 결과를 포함한 것에서 기존 진단 보조 제품들과는 차별화를 두었다.

또한, 컴퓨터 보조 진단 시스템(CAD)의 지원이 임상의의 진단성능에 미치는 영향을 추정하기 위해 별도의 시험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CAD를 사용했을 때의 임상의가 CAD를 사용하지 않았을 때에 비해 평균적으로 판독성능을 1.73배 개선했다는 결과를 보였다. 즉, 해당 CAD는 딥체스트의 높은 진단 성능을 보였을 뿐만 아니라, 임상 환경에서 임상의의 진단 성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결과를 얻었다.

이번 논문을 기반으로 제품 고도화가 진행되어 흉부 엑스레이 영상에서 폐질환이 의심되는 부위와 위치까지 검출해 의사가 좀 더 빠르고 정확한 진단을 내릴 수 있게 됐다.

최우식 딥노이드 대표는 "이번 네이처(NPJ)에 승인된 연구논문을 통해 의료현장에서 폐질환 진료를 좀 더 효과적으로 진단할 수 있는 동시에 질환의 위치까지 한번에 제공해 잠재적인 질환까지 도 체크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질환의 작은 가능성까지 데이터를 기반해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의료AI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