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로시, 대만 도착 후 첫 성명…"대만 민주주의 지지"

펠로시, 대만 도착 후 첫 성명…"대만 민주주의 지지"

이데일리 2022-08-03 01:10:41

3줄요약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은 2일(현지시간) 대만에 도착한 직후 “대만의 민주주의를 지지하려는 확고한 약속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 (사진=AFP)


펠로시 의장은 이날 밤 대만 타이베이 쑹산공항에 도착한 이후 낸 첫 성명에서 “전 세계가 독재와 민주주의 사이에서 선택을 마주한 상황에서 2300만 대만 국민에 대한 미국의 연대는 오늘날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는 중국의 강력 반발을 딛고 이번에 대만을 찾은 것은 공산국가인 중국에 맞서 대만 민주주의를 지키겠다는 의미임을 시사한 것으로 읽힌다.

펠로시 의장은 “대만 지도부와 논의는 파트너에 대한 우리의 지지를 재확인하고, 자유롭고 개방적인 인도태평양 지역의 발전을 포함한 우리의 공동 이익을 증진하는데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했다.

미국 의전 서열 3위인 하원의장이 대만을 찾은 것은 1997년 뉴트 깅그리치 이후 25년여 만이다. 그는 오는 3일 대만 총통 면담, 입법원(의회)과 인권박물관 방문, 중국 반체제 인사 면담 등을 소화한 뒤 오후에 출국할 것으로 예상된다.

Copyright ⓒ 이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