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신영, 삼둥이랑 이사 가는 줄 알았네…"2박 놀러 가는데"

황신영, 삼둥이랑 이사 가는 줄 알았네…"2박 놀러 가는데"

엑스포츠뉴스 2022-08-01 15:35:09 신고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코미디언 황신영이 삼둥이와의 여행을 앞두고 어마어마한 양의 짐에 한숨을 내쉬었다.

1일 황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니 2박 놀러 가는데 이사 가는 것 같아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황신영이 여행을 떠나기 위해 싼 짐이 담겼는데, 삼둥이 젖병, 내의, 의자, 보행기까지 양이 어마어마해 눈길을 끈다.

황신영은 "뭐 이리 챙길게 많아 아직도 멀었다"며 챙겨야 할 짐이 더 있음을 알리기도 했다.



앞서 황신영은 "삼둥이 다 데리고 홍천으로 휴가를 간다"며 "짐 싸야 하는데 벌써부터 겁이 난다"고 전한 바 있다.

누리꾼들은 "힘들겠지만 좋은 추억 만들고 오세요", "아이들이랑 여행 갈 때 무슨 정신으로 다니는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행복하더라고요", "돌아와서 짐 정리가 더 힘들듯" 등의 댓글을 남겼다.



한편, 황신영은 지난해 5살 연상의 광고사업가와 결혼했다. 황신영은 인공수정을 통해 세 쌍둥이를 임신, 지난해 9월 출산했다.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지금 쿠팡 방문하고
2시간동안 광고 제거하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