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그10억DL에 인도 배그 1억DL 돌파...대회 상금 10억!

배그10억DL에 인도 배그 1억DL 돌파...대회 상금 10억!

게임와이 2022-07-02 20:31:44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이 1일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BATTLEGROUNDS MOBILE INDIA, 이하 BGMI)’가 출시 1년만에 누적 이용자 수 1억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작년 7월 2일 인도 지역을 대상으로 BGMI를 출시하고 ▲인도 이용자만을 위한 차별화된 콘텐츠들을 제공, ▲이스포츠 생태계를 조성하고 있다.

BGMI는 인도 명절 기념 이벤트, 현지 이용자들의 구매 패턴을 고려한 가격 정책 등 인도 중심의 콘텐츠 및 상품을 제공하고, 인도의 유명 연예인 및 인플루언서들과의 다양한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면서 이용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를 통해 4월에는 인도 구글 플레이 매출 순위 1위를 기록했다.

작년 11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 시리즈(BATTLEGROUNDS MOBILE INDIA Series) 2021’로 첫 시작을 알린 BGMI 이스포츠 대회도 순항 중이다. 6월 12일 3주 간의 대회를 마친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BATTLEGROUNDS MOBILE PRO Series, 이하 BMPS) 시즌1은 총상금 2천 만 루피(한화 약 3억 3천 만 원)로, 인도 이스포츠 역사상 가장 큰 규모의 상금을 제공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이용자들의 열렬한 관심을 받으며 총 1억 7천 500만 건의 누적 시청 횟수를 달성했다. 2022년에는 BMPS 시즌1을 포함해 4개의 프로 및 아마추어 대회를 개최한다. 올해 모든 대회의 총상금은 6천 만 루피(한화 약10억 원)에 달한다.

크래프톤 김창한 대표는 “인도 이용자들의 뜨거운 성원에 BGMI는 성공적인 첫 해를 보냈다. BGMI의 모든 이용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인도는 크래프톤에게 중요한 시장이며, 인도 게임 산업에 큰 기대를 갖고 있는 만큼 더욱 강력한 시장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크래프톤은 앞으로도 BGMI를 통해 인도 모바일 게임 경험을 한 단계 향상시키는데 노력할 것이며, 디지털 생태계의 발전을 위한 투자 기회도 꾸준히 물색할 것”이라고 전했다.

크래프톤은 2021년부터 인도를 비롯한 신흥시장의 플랫폼, 이스포츠 및 게임 스트리밍 기업과 스타트업에 총 8차례 투자를 단행했으며, 현재까지 누적 총 투자 금액은 약 1,000억 원에 달한다.

Copyright ⓒ 게임와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