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의료기기 등 의료기기 시장진출, 비대면 진료, 건강관리서비스 등 논의 ‘관심’

혁신의료기기 등 의료기기 시장진출, 비대면 진료, 건강관리서비스 등 논의 ‘관심’

메디컬월드뉴스 2022-06-24 00:36:06

3줄요약

보건복지부 이기일 제2차관이 6월 23일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의료기기, 비대면 진료, 건강관리서비스 분야 기업을 만나 규제 관련 어려움을 청취하고, 개선 방향을 함께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보건복지부가 규제혁신을 위해 추진하는 릴레이 현장 간담회의 두 번째 순서로, 의료기기의 의료현장 진입 및 비대면 진료·건강관리서비스 등 보건산업 및 의료전달체계 전반에 관한 규제 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간담회에는 인공지능 활용 진단보조 소프트웨어 기업 ‘뷰노’·다관절 수술기구 기업 ‘리브스메드’ 등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과 비대면 재활 훈련 및 검사 관련 실증 특례를 진행 중인 ‘네오팩트’·'SH바이오테크‘, 만성질환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이쿱’·‘휴레이 포지티브’ 등 총 13개 기업[㈜노보믹스, ㈜뷰노, ㈜루닛, ㈜리브스메드, ㈜젠큐릭스, ㈜코어라인소프트, (주)큐렉소, ㈜베르티스, ㈜와이브레인, ㈜네오팩트, ㈜SH바이오테크, ㈜아이쿱, ㈜휴레이포지티브]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주요기업 소개와 애로사항 발제를 시작으로, 각 기업 및 산업 분야의 현황과 애로사항, 개선 방향에 대한 의견을 자유롭게 개진하고 청취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필요 시 기업의 질의 사항에 대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등 유관기관의 설명과 답변도 병행해서 진행돼 관심을 모았다.


이기일 제2차관은 ”규제혁신은 현장을 직접 찾아가고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것에서부터 시작되어야 한다“며, ”복지부는 앞으로도 릴레이 현장간담회를 통해 적극적인 자세로 규제로 인한 보건복지 현장 전반의 어려움을 계속 청취하고, 현장이 체감할 수 있는 개선방안이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6일 개최한 첫 간담회에서는 이기일 제2차관이 디지털헬스케어 기업 휴이노를 찾아 현장을 직접 살펴보고 산업계와 학계의 의견을 청취한 바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