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플래넷 신정엽 대표 'P2E 게임을 즐기는 게이머는 일반 게이머와는 다릅니다'

메타플래넷 신정엽 대표 'P2E 게임을 즐기는 게이머는 일반 게이머와는 다릅니다'

게임포커스 2022-06-23 13:55:00

3줄요약



 

“일반 게이머와 P2E를 즐기는 게이머는 같아 보이지만 다릅니다. 이러한 차이를 이해하는 것이 굉장히 중요합니다”

 

메타플래넷 신정엽 대표가 ‘NFT 통합 플랫폼과 P2E 게임의 실제 서비스 사례’ 강연을 통해 P2E게임을 준비중인 게임사들을 위한 조언에 나섰다. 메타플래넷은 글로벌 크립토피싱 서비스 기업으로 자체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METAQ를 보유했다. 

 

신 대표는 “온라인게임 시대에서 모바일게임 시대로 바뀐 지 10년이 됐다. 몇 년 전부터 게임과 가상화폐 결제가 연동됐고 최근에는 NFT가 등장하면서 게임과 블록체인, 가상화폐가 연결되는 P2E가 등장하고 있다”며 “새로운 기술을 통해 수 많은 스타트업들이 기회를 잡고 큰 성공을 한 것처럼 다가올 NFT시대에도 다양한 변화가 올 것으로 기대된다. 약 3000조에 달하는 코인 시장과 약 200조 원 규모의 게임시장의 교집합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P2E 시장은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 것으로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라고 말했다.

 

신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과 NFT로 게임의 외형적인 부분의 확장이 그 어느때보다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다양한 문화콘텐츠와 유연한 결합이 가능한 게임산업의 특징으로 인해 다양한 융합이 일어나고 이러한 융합 자체가 블록체인 업계에도 다양한 기회의 문이 될 것이라는 것. 

 

신 대표는 P2E 게임을 준비하면서 일반 게이머와 전혀 다른 성향을 가지고 있는 P2E 게이머의 성향을 이해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특히 게임 콘텐츠를 중심으로 게임을 평가하는 기본적인 성향은 같지만 게임을 즐기는 목적, 게임의 성향 등 다양한 부분에서 암호화폐 투자자와 유사하다고 설명한 신 대표는 실물 경제와 연결되는 게임의 특성상 운영 및 콘텐츠 개발에 더 높은 수준의 운영 노하우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또한 채굴형식의 NFT를 발행할 경우 특정 시점에서의 매출 인식이 어려운 만큼 게임 설계단계에서부터 이를 명확하게 구분 지을 수 있는 시스템적, 운영적인 부분의 기술 확보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신 대표는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P2E게임 서비스를 위해 “P2E 게임 서비스를 위해 생태계가 코인 하나에 게임이 하나 있는 것이 아닌 게임에 여러 콘텐츠가 붙어서 경제 밸런싱, 장르 밸런싱에 대한 유연성, 확장성 강화가 필요하다”며 “이와 함께 고수익률을 내세우는 경쟁 게임이 아닌 적정 수익율과 함께 코인 생태계에 적정 마진을 계속해서 분배해줄 수 있는 콘텐츠 수익구조를 갖춰야 한다”고 조언했다. 

 

Copyright ⓒ 게임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