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세 김사랑, 대놓고 요염한 포즈…시간 거꾸로 가네

45세 김사랑, 대놓고 요염한 포즈…시간 거꾸로 가네

엑스포츠뉴스 2022-05-21 20:22:57 신고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김사랑이 여전한 미모를 자랑했다.

21일 김사랑은 인스타그램에 하트 이모지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김사랑은 촬영 현장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옆구리가 드러나는 블랙 컬러의 원피스를 입고 요염한 자세를 선보였다. 체스판을 집중해 바라보는 모습이 눈에 띈다. 긴 생머리와 날씬한 몸매가 돋보인다. 

40대 중반의 나이가 믿겨지지 않을 만큼 변함 없는 비주얼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국내 외 해외 누리꾼들은 "여신이다", "정말 예쁘다", "누워있는 자태가 너무 매혹적이고 예쁘네요", "언니 사진 저장해요" 등의 댓글을 달며 호응했다.

김사랑은 지난해 출연한 TV조선 드라마 '복수해라'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 김사랑 인스타그램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다음 내용이 궁금하다면?
광고 보고 계속 읽기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