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증시 나흘만에 반등 시도…3대지수 장 초반 상승

미 증시 나흘만에 반등 시도…3대지수 장 초반 상승

이데일리 2022-05-10 22:38:12

3줄요약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미국 뉴욕 증시가 4거래일 만에 반등을 시도하고 있다.

10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32분 현재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블루칩을 모아놓은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42% 상승하고 있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84% 오르고 있다. 하루 만에 4000선을 재차 회복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58% 급등하고 있다.

(사진=AFP 제공)


3대 지수는 전날까지 각각 3거래일 연속 폭락했는데, 4거래일 만에 반등을 모색하고 있는 것이다. 월가 공포지수로 불리는 시카고옵션거래소 변동성 지수(VIX)는 6.59% 하락한 32.46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장 초반 미국 10년물 국채금리는 모처럼 3%를 하회하며 투심을 띄우고 있다. 장중 2.944%까지 떨어졌다. 전거래일과 비교해 10bp(1bp=0.01%포인트) 이상 내린 수치다.

다만 이같은 반발매수 유입이 지속할지는 미지수다. 치솟는 인플레이션, 연방준비제도(Fed)의 공격 긴축, 스태그플레이션 가능성 등 시장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너무 크기 때문이다. 장중 다시 시장 흐름이 바뀔 가능성이 있다.

씨티그룹의 에브라힘 라바리 이코노미스트는 “우리는 2주 안에 미국 증시가 바닥을 칠 것으로 본다”면서도 “더 명확한 징후가 나타날 때까지 기다릴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이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