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북 매체 ‘사퇴’ 언급에 한 줄 답변 “사퇴 안 해, 대한민국 국민 최우선”

윤석열, 북 매체 ‘사퇴’ 언급에 한 줄 답변 “사퇴 안 해, 대한민국 국민 최우선”

데일리안 2022-01-23 03:23:00

북 매체, 윤석열 ‘선제타격’ 언급 겨냥

“윤석열, 스스로 전쟁광임 보여준 것”

한 줄 답변 반격…“사퇴할 생각 없어

대한민국 국민 최우선” 표현 효과 극대화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22일 세종 비오케이아트센터에서 열린 세종 선대위 필승 결의대회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22일 세종 비오케이아트센터에서 열린 세종 선대위 필승 결의대회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2일 한 북한 매체가 자신을 향해 전쟁광이라 비난하며 후보 사퇴를 요구한 데 대해 “대한민국 국민이 최우선이기에 사퇴할 생각이 없다”고 일축했다.


북한 선전 매체 ‘통일의 메아리’는 이날 “여러 언론과 각계가 국민의힘 대선 후보인 윤석열의 ‘선제타격’ 망발을 강력히 규탄했다”이라며 “윤석열이야말로 스스로 전쟁광임을 보여준다”고 비난했다.


윤 후보가 지난 11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북한의 미사일 도발 위협에 대해 “조짐이 보일 때 저희 3축 체제 제일 앞에 있는 킬체인이라고 하는 선제 타격밖에는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없다”고 발언한 점을 겨냥해 비난의 목소리를 낸 것으로 풀이된다.


이같은 북 매체의 도발에 윤 후보는 “사퇴할 생각 없다”며 “대한민국 국민 최우선”이라고 적었다. 최근 들어 각광을 받았던 ‘한 줄 공약’과 같은 형식으로, 짦은 표현을 통해 의미 전달의 극대화를 노린 것으로 보인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9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9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