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사와 조이' 김혜윤, 구 시어머니와 뜻밖의 재회

'어사와 조이' 김혜윤, 구 시어머니와 뜻밖의 재회

데일리안 2021-11-29 21:10:00

오후 10시 30분 방송.

‘어사와 조이’ 끝나지 않은 인연이 옥택연, 김혜윤과 다시 얽힌다.


ⓒ

tvN 15주년 특별기획 월화드라마 ‘어사와 조이’ 측은 29일, 라이언(옥택연 분)과 김조이(김혜윤 분), 그리고 시어머니였던 팥순(남미정 분)이 기별(이혼) 후 뜻밖의 재회를 갖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수사단은 박태서(이재균 분)가 소유한 소양상단의 본거지 산채에 잠입했다. 남사당패에 섞여 입성한 그들을 기다리고 있던 것은 함정이었다. 그러나 이언과 수사단은 한 수 앞선 기막힌 묘책으로 산채를 점령하는 데 성공했다.


특히 위기 속 서서히 피어오르기 시작한 이언, 조이의 설렘 기류는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 기대케 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새하얀 꽃밭 한가운데 선 이언과 조이의 모습이 담겼다. 산 깊은 곳 감춰져 있던 의문의 꽃밭에 숨은 비밀이 무엇인지 궁금해진다. 이어진 사진에는 조이의 전 시어머니 팥순과 조우한 이언과 조이의 모습이 담겼다. 훌쩍이는 팥순을 달래는 조이의 옆에서 깊은 고민에 잠겨있는 이언의 표정은 심상치 않은 사건을 짐작게 한다.


제작진은 “수사쇼의 판이 점점 커지는 만큼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한다. 서로 다른 욕망으로 얽히고설킨 인물들이 부딪치며 긴장감을 고조시킬 것”이라며 “몰아치는 위기 앞에서도 물러섬 없이 정의를 사수하는 수사단의 활약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오후 10시 30분 방송.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