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울버햄튼] '케인 선제골' 토트넘, 울버햄튼에 1-0 리드(전반종료)

[토트넘 울버햄튼] '케인 선제골' 토트넘, 울버햄튼에 1-0 리드(전반종료)

인터풋볼 2021-05-16 22:53:09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토트넘이 울버햄튼을 상대로 전반전 리드를 잡았다. 

토트넘 훗스퍼는 16일 밤 10시 5분(한국시간) 영국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6라운드에서 울버햄튼 상대로 1-0 앞서가는 중이다.

경기를 앞두고 토트넘이 선발 명단을 공개했다. 토트넘은 해리 케인, 손흥민, 델리 알리, 가레스 베일, 호아비에르, 로 셀소, 세르히오 레길론, 에릭 다이어, 토비 알더베이럴트, 탕강가, 위고 요리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원정팀 울버햄튼은 파비우 실바, 비티냐 깁슨 화이트, 페레이라, 트라오레, 덴동커, 무티뉴, 세메두, 사이스, 코디, 회버, 파트리시우로 맞섰다.

전반 초반부터 토트넘이 울버햄튼을 강하게 몰아붙였다. 전반 5분 만에 해리 케인이 강력한 오른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이것이 골대에 맞았다. 이어 전반 7분 호이비에르가 헤더로 득점을 노렸지만 이번에는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울버햄튼은 아다마의 빠른 스피드로 역습을 시작했다. 전반 9분 아다마의 돌파 이후 파비우 실바에게 슈팅 찬스가 나왔다. 그러나 슈팅이 골문 옆으로 빗나가며 마무리가 되지 않았다. 이어 전반 29분 또 한 번 비슷한 장면이 만들어졌지만 이번에도 실바의 슈팅은 골문은 외면했다.

토트넘의 결정적인 득점 장면은 손흥민의 발에서 나왔다. 전반 38분 페널티 박스 왼쪽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이 스텝 오버 이후 왼발 슈팅을 시도했다. 수비수들의 타이밍을 뺏으며 그대로 골문으로 향했지만 파트리시우 골키퍼의 손에 맞고 득점으로 연결되지 않았다.

토트넘은 전반 막판 파상공세를 펼쳤다.전반 42분 케인의 헤딩 슈팅이 골문으로 빨려들어가는 듯 했지만 코디가 골문 앞에서 걷어냈다. 이어 측면에서 공을 잡은 로 셀소가 곧바로 골문을 겨냥했지만 이번 슈팅도 수비수가 골문 앞에서 막아냈다.

그러나 토트넘은 전반 막판 리드를 잡는데 성공했다. 전반 45분 호이비에르의 패스가 한 번에 수비 라인을 무너뜨렸고, 케인이 이를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로써 전반전은 1-0 토트넘의 리드로 종료됐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