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프로듀서' 진영, '프로듀스101' 이어 '소년판타지'에도 곡 선물 

'돌아온 프로듀서' 진영, '프로듀스101' 이어 '소년판타지'에도 곡 선물 

더팩트 2023-06-01 11:44:00 신고

3줄요약

특유의 아련한 감성 담은 '꽉 잡아', 연습생들에게도 반응 폭발 

배우 겸 가수 진영이 MBC 예능프로그램 '소년판타지'에서 프로듀서로서의 능력을 발휘했다. /MBC 방송화면 캡처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배우 겸 가수 진영이 '소년판타지'에서 프로듀서의 진가를 발휘했다.

진영은 지난 25일 방송된 MBC 오디션프로그램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이하 '소년판타지')에서 세미파이널 신곡 '꽉 잡아'를 프로듀싱해 전 세계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꽉 잡아'는 진영 특유의 섬세한 감성과 아련한 가사가 어우러진 팝 댄스곡으로, 그동안 우여곡절이 많았던 소년들이 두 손 놓지 말고 꽉 잡고 함께 달려가자는 의미를 담았다.

밝고 경쾌하면서도 애절한 멜로디, 누군가의 손을 잡기 위해 팔을 힘껏 뻗는 안무가 어우러지며 시청자들의 몰입감을 높였다. 진영은 "나 또한 그동안 겪었던 일들이기에 힘듦과 아픔 등 소년들이 느꼈을 감정을 최대한 표현하려고 노력했다"며 선배로서 따뜻한 배려가 느껴지는 프로듀싱 과정을 전했다.

실제로 '소년판타지' 9회에서 진영은 소년들의 든든한 기둥 같은 존재감을 드러냈다. 연습에 매진하는 이들에게 끊임없이 자신감과 용기를 북돋아 주고 세심한 조언을 해주는가 하면, 리허설 무대에 직접 뛰어 올라가 팀원 한 명 한 명에게 포인트를 꼼꼼히 짚어줬다. 또한 본 공연 직전에는 무대를 펼칠 소년들보다 더 긴장한 모습으로 뭉클함을 자아냈다.

아련한 소년미에 남자다운 콘셉트까지 반영된 신곡 '꽉 잡아'는 팀이 꾸려지기 전부터 소년들에게 가장 폭발적인 호응을 받은 곡이기도 하다. 전주가 흐르자 소년들은 "레전드 곡이다" "이미 내 마음을 꽉 잡았다" "주인공이 된 기분"이라고 말했다. 프로듀서로 함께 출연하는 강승윤 또한 "개인적인 팬으로서 진영 프로듀서에게 기대했던 음악이 만들어진 것 같다"고 감탄했다.

앞서 진영은 Mnet '프로듀스 101'에서 '같은 곳에서'와 '벚꽃이 지면'을 선물하며 독보적인 감성과 음악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후 오마이걸의 '한 발짝 두 발짝', 벤의 '안갯길' 등 다수의 히트곡을 만들어 내며 프로듀서로서 역량을 꾸준히 뽐내고 있다. 그런 진영이 앞으로 다양한 음악적 행보에도 기대가 모인다.

진영이 프로듀싱한 신곡 '꽉 잡아'는 6월 2일 정오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연예부 | ]

Copyright ⓒ 더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