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용현, 배우 일 끊기고 육가공 공장 근무 "공황장애 약에 의존" (특종세상)[종합]

윤용현, 배우 일 끊기고 육가공 공장 근무 "공황장애 약에 의존" (특종세상)[종합]

엑스포츠뉴스 2022-11-24 22:54:05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일이 끊긴 윤용현이 사업가의 모습으로 안방을 찾았다. 

24일 방송된 MBN '특종세상'에서는 육가공 공장에서 일하는 배우 윤용현의 근황이 공개됐다. 

윤용현은 현재 고향에서 육가공 사업을 하고 있었다. 고기 손질부터 배달까지 직접 한다는 그는 차로 이동하며 편의점 김밥과 우유로 끼니를 해결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배우 일은 왜 하지 않는 걸까. 그는 "주인공 아버지 역할 할 나이도 아니고 제가 캐릭터 자체가 주인공 아버지 역할을 할 수 있는 캐릭터는 아니지 않앗나. 그러다 보니까 일이 딱 끊겼다. 연기 판에서 없어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솔직히 절박하다. 처음에 육가공을 시작할 때 투자한 돈을 다 까먹었다. 한 발자국만 밀려나면 천 리 낭떠러지로 뚝 떨어지는 느낌"이라면서 육가공 사업을 마지막 사업 아이템으로 생각하고 도전했다고 털어놓았다. 

과거 생긴 공황장애는 사업을 하면서 다시 생겨났다. 윤용현의 아내는 "남편이 공황장애가 있는데 이 작은방에서 어떻게 사냐더라. 근데 적응한 것 같다"고 말했다. 윤용현은 현재 가족들과 떨어져 공장과 가까운 원룸에서 생활 중이다. 



이에 윤용현은 "결혼 후에 공황장애가 좋아져 약을 끊었는데 지금은 다시 먹는다. 약에 의존한다"면서 "내가 돈을 투자하고 정말 모르는 걸 시작했는데, 누군가를 믿었는데"라는 말로 사업을 하며 힘든 시간을 보냈다고 털어놓았다. 

더불어 "내가 다시 몸이 안 좋아서 병원에서 약을 타기 시작했다. 솔직히 잠을 깊게 잘 수 없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사진 = MBN 방송화면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