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웨이스트 축제로 다시 만난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제로웨이스트 축제로 다시 만난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웨딩21뉴스 2022-09-30 15:10:00

성북문화재단(대표이사 이건왕)은 9월 25일 성북로 일대에서 개최한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제14회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축제 거리
제14회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공연
제로웨이스트를 위해 다회용 용기를 사용하는 음식 부스

3년 만에 일상을 회복하고 거리로 나온 이번 축제는 다양한 세계음식과 마켓, 공연 등을 통해 3만명에 달하는 시민과 함께 다시 되찾은 일상의 기쁨을 맞이했다.

축제 현장에서 만난 부스 운영자는 “준비한 재료가 일찍 마감돼 아쉽다”며 “예상보다 많은 사람이 찾아와 당황했지만, 다시 일상의 활기가 느껴져 좋다”는 참여 소감을 밝혔다.

특히나 이번 ‘제14회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은 일회용품 없는 제로웨이스트 축제를 지향했다.

판매하는 음식 부스들에서는 플라스틱 대신 다회용기·생분해가 가능한 용기를 제공했으며, 마켓에서 구매하는 물품들은 축제 사무국이 사전 수집한 재활용 비닐을 제공했다.

여기에 개인 용기 지참 캠페인 이벤트에 참여할 경우 폐포스터를 활용해 만든 노트와 고체 설거지 비누 등을 나눠주며 성공적으로 제로웨이스트 축제로 이끌었다.

코로나19 이후 개최되는 많은 축제가 쓰레기 문제로 몸살을 앓고 있는 시기에 기후 위기를 우리의 문제로 끌어안으려는 누리마실 축제의 방향성은 매우 유의미한 시도라고 할 수 있다.

제14회 성북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의 현장 모습을 비롯한 공연과 음식 부스, 제로웨이스트를 향한 노력은 누리마실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성북문화재단은 도서관, 영화관, 미술관, 여성·구민회관 등 다양한 문화 시설을 운영하며 지역 대표 축제, 생활문화 활성화, 시각예술 활성화 등 여러 프로그램 및 문화 정책 등을 통해 성북구민의 삶과 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Copyright ⓒ 웨딩21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