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지하철역서 면접봐” 고려대역 등 화상면접 전문 공간 생긴다

“난 지하철역서 면접봐” 고려대역 등 화상면접 전문 공간 생긴다

스냅타임 2022-09-28 17:23:32

[이데일리 안수연 인턴기자] 코로나19 이후 기업들의 채용방식이 화상·AI면접 등 비대면 면접으로 변화하는 것에 맞춰 서울 지하철 역사에 화상면접 전문공간이 생긴다.

사진= 화상 면접 전문 공간 예시. 서울시교통공사

서울교통공사는 전문 장비를 갖춘 화상 면접 공간 수요 증가 등의 MZ세대 취업 트렌드를 반영해 ‘화상면접 전문 공간’을 역사에 설치한다고 27일 밝혔다. 고려대 등 대학가 주변이나 청년층 유동 인구가 많은 역사에 위치시켜 비대면 면접 공간을 찾는 취업준비생들에게 도움을 준다는 취지다.

화상 면접 전문공간은 고려대역, 김포공항역, 가산디지털단지역 3개 역사에 입점하고 12월경 순차적으로 개점될 예정이다. 서울교통공사 측은 “비대면 화상 면접 공간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구직자들에게 성공적인 취업을 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 ⓒ 스냅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실시간 키워드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0000.00.00 00:00 기준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