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아들' 그리, 폭우 속 근황 전해··· "7년 만에 지하철!"

'김구라 아들' 그리, 폭우 속 근황 전해··· "7년 만에 지하철!"

비하인드 2022-08-09 16:05:21

3줄요약
사진=그리 인스타그램사진=그리 인스타그램

[비하인드=김미진기자]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 그리가 폭우 속 근황을 전했다.

그리는 8일 자신의 SNS 스토리를 통해 "7년 만에 지하철!!"이라는 멘트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그리가 직접 찍은 것으로 보이는 지하철 내부의 모습이 담겨 있다.

발아래 놓인  살이 부러져 망가진 우산이 그리가 겪은 거센 폭우와 바람을 짐작케 한다.

한편, 이날 80년 만의 기록적인 폭우로 서울을 비롯한 중부 지방 곳곳이 물에 잠기고 지반침하, 정전 등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그리 인스타그램]

Copyright ⓒ 비하인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